홍천군농림축산업인단체협의회(회장 정종민)는 11월 11일 오전 10시 북방공설운동장에서 제27회 농업인의 날 한마당 잔치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농업인 및 생산자 단체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농촌의 소중함을 알리고 농업인의 긍지와 자부심을 고취함은 물론, 농업인의 단결과 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1부 행사로는 식전행사인 생활개선회 사물놀이, 농가주부회 댄스, 한국여성농업인 댄스에 이어 농업인의 날 기념식과 지역농업 발전에 공로가 큰 우수 농업인에게 표창패를 수여했으며, 홍천겨리농경문화보존회의 홍천 겨릿소 밭갈이 소리 공연을 선보였다.

시상에는 농업인 대상 부문에 신동석(남면), 농ㆍ축ㆍ임산물 생산부문 배상이(내촌면), 농ㆍ축ㆍ임산물 가공 및 유통부문 조미담(남면), 농촌관광개발부문 홍성애(두촌면), 우수귀농인 부문 이한일(내촌면), 농업진흥 유관기관부문 이성호(내면농협장) 씨가 수상했다. 또한, 우수농업인으로는 박용배(남면), 함연숙(남면)씨가 선정됐으며, 농정발전 유공으로 김보영(농협중앙회 홍천군지부) 외 10명이 수여 받았다.  
 
특히, 2부 행사에 진행된 농업인 어울림 한마당에는 신발 던져 과녁 안에 넣기, 콩주머니 던져 바구니 채우기, 읍면 노래자랑, 행운권 추첨 등이 다채롭게 진행됐으며, 상설행사로 꽃차연구회 시음, 농산물 원산지 비교 전시, 농기계 전시 부스가 운영됐다.

정종민 회장은 ″이번 행사는 농업인력 부족과 원자재 가격 상승 및 각종 자연재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농업인들의 생산의욕을 고취하고자 하는 화합의 장으로 농업인뿐 아니라 모든 군민이 함께 참여하는 자리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신영재 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산물 소비 위축과 농촌 일손 부족, 농자재대 상승 등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농촌을 지키고 건강하고 우수한 먹거리 생산에 헌신한 농업인들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군에서도 농자재반값지원, 농산물최저가격보장, 계절근로자 확대 등 각종 정책을 통해 안정적인 농업기반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박영록 군의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농업인의 땀방울이 풍요로운 홍천을 만들었고 지역의 자긍심을 높였다"면서 "의회에서도 농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농업 인프라를 구축하고 농가의 소득안정과 증대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홍천뉴스 / 홍천신문 홍천지역대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